• 북마크

맘대로애기

동네사람들...

  • - 첨부파일 : 1571158040185.jpg (46.3K) - 다운로드

본문

속을 버선 뒤집듯 다 까면
보통때는 치솟는 울분도 다 사라졌는데...
요놈요거  겁나 센놈인가

할수록 더 의문스럽고
들을수록 더 화 . 아니 주먹이 우는건 뭐지?

오늘
아주 유명한 정신과 전문의가  내게 말했다.
내문제가 아니니
날 죽이지 마라고...

오늘은 내가 지속적으로 슬픔으로...

난 더큰 고통이 필요한 사람입니다
주여~~~
0 0
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.
포인트 0
경험치 570,296
[레벨 76] - 진행률 2%
가입일 :
2021-07-17 14:21:58

댓글목록 0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전체 129 건 - 1 페이지
제목
abcd 44 0 0 2021.09.11
abcd 70 0 0 2021.09.03
abcd 183 0 0 2021.08.16
abcd 201 0 0 2021.08.12
abcd 220 0 0 2021.08.08
mimi 152 0 0 2021.08.04
abcd 251 0 0 2021.08.01
회원사진 soo 138 0 0 2021.07.29
회원사진 당근이제 197 1 0 2021.07.28
mimi 152 0 0 2021.07.28
mimi 174 0 0 2021.07.28
mimi 167 0 0 2021.07.27
회원사진 당근이제 263 0 0 2021.07.20
mimi 170 1 0 2021.07.18
회원사진 soo 167 0 0 2021.07.1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