어느 수집가의 초대 > 가볼만해 나무숲

본문 바로가기

가볼만해

가볼만해 HOME


어느 수집가의 초대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no_profile abcd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1건 조회 161회 작성일 22-08-14 23:02

본문




안녕하세요!!


왜인지 정말 오랜만에 글을 쓰네요




이번에는 정말정말정말 보고 싶었던 전시에 대해서 소개하려고 해요.


이전에 국립현대박물관에서 진행한다고 했는데!!

미쳐 날짜를 놓쳐 ㅠ 전시가 끝나고 다음날 가버려 보지 못한 그 전시!!


갑자기 또 "이건 꼭 봐야하는거야!! 이번엔 날짜를 맞출거야!!"

하고 후다닥 달려간 바로 그 전시!!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3715_8623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3715_7579.jpg


바로바로바로 


"어느 수집가의 초대" 입니다.


온라인으로 예매를 하려고했지만, 아직도 서울 생활에 적응을 못했는지 

전 아주 당당하게 현/장/표를 구하려 

토요일 12시쯤 도착했죠!




{이모티콘:rabbit_10}




네 그렇게 전 실패하였습니다.

대기만 해도 2시간!!!이 넘게 걸리며, 

토요일이었던 그 날은 "들어갈 수 있을지 장담할 수 없다" 는 안내원의 말에 절망 그 자체였죠 ㅠㅠ



무려 1시간을 줄을 섰지만, 제 앞은 줄어들 생각을 하지 않고 

그 동안 전 포기하지 않고....온라인 취소표를 ㅠㅠ

열심히 새로고침하였습니다....


(하...서울 이런 곳이야....)



그리고!!!!!!!!!!!!!!!! 전 토요일엔 보지 못했지만 ㅠㅠ!!!!!!!!!!!!

일요일 오전 11시 표를 득템 ㅠㅠㅠㅠㅠ


으어 ㅠㅠㅠ정말 감격 그 자체를 느끼며,

아쉽지만 기쁘게 집으로 돌아가야했어요.........



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126_8869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127_022.jpg
 


입장료는 단돈 5,000원!

대기도 없이 ㅠㅠ 쾌적한 환경으로!


시간대별로 입장 인원에 제한이 있기 때문에 11시 전에는 들어갈 수 없었어요!




참고로 전시인만큼 챕터별로 나눠져있지만, 

저는 문외한이기 때문에 순서가 섞일 수도 있고, 모두 자세히 알지는 못하는 점이 있습니다 ㅠㅠ

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259_2915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259_4328.jpg


처음 들어갔을 때 제가 보았던 두 곳입니다. 

특히나 저는 다도의 모습을 보이는게 아주 좋더라구요!


첫 시작을 차분하게 시작하게 해주는 느낌이랄까?




 
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262_5313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265_832.jpg
 

그리고 가족과 관련한 곳이 있었던 것 같아요!

(벌써 순서를 잊은 ㅠ)


특히나 다산 정약용의 글이 있을 정도라니....

벌써 이 수집가의 수집력에 감탄 ㅠㅠ


특히나 전라남도 강진도 다산 정약용 선생의 유배지로 유명해서 

가족에 대한 애틋함이 있는 줄 알았지만,


실제로 써놓으신 글을 보니 너무 신기했어요.









미술품에 대해 잘 아시는 분들이라면 꼭 실제로 보고 싶어하는 작품 중 하나는 


"모네"가 아닐까 싶어요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483_1439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483_2424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483_3493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483_442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483_5736.jpg
 

전 모네의 이름만 들어봤지 사실 작품에 대해서는 잘 몰랐지만

정말 전시의 구성?을 잘해놓으신 것 같아요


그림도 너무 이뻤지만, 

바닥부분도 정말 연못인듯하게 빛으로 재현하셨더라구요.


뭔가 꿈 속인듯한 정말 산책을 하는 듯한 느낌을 받는 공간이었어요




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611_9457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612_0358.jpg
 


그리고 바로바로바로바로 제가 이것을 보기위해!!

이 전시회를 기다렸어요 


바로 이중섭 "황소"


우리나라의 작품 중 정말 유명한 작품이죠

실제로 보니 뭔가 힘이 강해보인다 라는 느낌을 받을 정도였어요


항상 기사로만 볼 때는 정말 큰 작품이라고 생각했지만 생각보다 자그마한 사이즈에 놀랐고,

작은 사이즈지만 힘이 느껴지는 느낌에 또 한번 놀란 작품이에요




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885_077.jpg


개인적으로 은근히 맘에 들었던 나비 부채!

정말 오래된 느낌이 나지만 


빛바랜 나비들도 이쁘다고 느꼈어요


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885_9755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886_1963.jpg


설명을 사진을 찍진 못햇지만

어두운 곳에 설경을 볼 수 있고, 감탄하게 되는 공간인


"불 국 설 경 "


작가가 경주 불국사에서 그린 그림이라고 해요

겨울의 고요함이라는 설명이 있는데 정말 잘 표현했다고 생각해요




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886_398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886_6745.jpg
 

사군자를 모르는 8n생은 없겠죠?

아직 위의 글귀에 대해서는 이해가 되진 않지만, 

언젠간 더 이해할 날이 오겠죠?




주우욱 걷다보면

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5138_3891.jpg
 

해당 작품이 있어요


사람들이 가장 많이 몰려있었던 곳이 아닌가 생각이 들어요.

우리는 모두 생각을 하며, 사색하며 사는 사람들이라 해당 작품에 다들 끌리는 거겠죠?
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5204_0767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5205_9944.jpg
 



위 작품은 무려 "국보"입니다.


점점 더 의문이 생기죠? 

개인이 가질 수 있는 것인가 ...







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731_8845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732_0994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4732_2671.jpg
 

범종이라는 수집품이라고해요.


이 종이 있는 곳은 종 울림에 따라 뒷 배경이 울리는 듯한 빛을 내는 것이 

앉아서 한참 소리를 들었던 것 같아요


그리고 또 하난 느낀점


정말 이게 아무리 삼성家라고 해도 개인이 수집할 수 있는 것인가?!

라는 의문과 감탄...재력에 감탄...부럽다....


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5275_5398.jpg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5275_7207.jpg
 


정말 디테일에 감탄했던 개인의 초상화에요

(누구였는지 기록이 없네요 ㅠㅠ 제가 기록을 잘했어야했는데!!)


사진도 아닌데 어쩜 저런 디테일과 정말 혼이 담긴게 아닐까? 하는 생각마저 드는 작품이었어요


조상님들.....대단해요 정말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5347_9663.jpg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5396_8325.jpg



해당 전시의 마지막쯔음 나오는 작품

저는 사람의 눈동자라고 생각하며 깊이 빠지며 봤던 작품이에요.



그리고 에세이 내용처럼 '나로부터의 변화'도 사람의 눈동자에서 보이는게 아닐까?

하며 봤던 작품입니다




 
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5342_4678.jpg 

4133c664ce3705eed168c2dffeee875e_1660485344_9533.jpg
 


정말 많은 작품들을 기부했어요.


나라에 많은 보물들과 국보들 가치있는 모든 것들이 많아져서 너무 좋은 것 같아요


(그래도 또 신기해...어떻게 개인이? 아무리...)



다들 꼭 한번씩은 봐야한다고 생각해요

보기 힘든 작품들도 많고, 


보물과 국보들을 볼 기회거든요!



또한, 해당 전시회는 2024년까지 지역미술관 순회를 10회는 진행한다고해요!


특히나! 광주시립미술관은 확정되어 일정을 조율중!!이라고 합니다!










{지도:3^|^서울 용산구 서빙고로 137 ^|^국립중앙박물관^|^(37.5247022357875, 126.977740246542)}



* 이 글의 무단 사용을 금지하며, 사용 권한은 글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*  
  


댓글목록

숲지기님의 댓글

no_profile 숲지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

아..일 단 이런 문화적 혜택이 부럽습니다. 편집적일 정도로 수집이라는 취미 같은 게 예술로 승화된 느낌이네요. 진짜 부럽넹

Total 15 / 1 page

가볼만해 목록

게시물 검색